로고

"어깨 건강 책임" 노규철 동탄성심병원장, 32대 대한견주관절학회장 취임

구연수 master@newsmac.co.kr | 기사입력 2024/04/03 [06:39]

"어깨 건강 책임" 노규철 동탄성심병원장, 32대 대한견주관절학회장 취임

구연수 master@newsmac.co.kr | 입력 : 2024/04/03 [06:39]

노규철 동탄성심병원장(사진·정형외과 교수)이 32대 대한견주관절학회장으로 취임했다고 병원 측은 2일 밝혔다.

 

임기는 이달 1일부터 2025년 3월30일까지 1년.

 

노 신임 회장은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정형외과 과장을 거쳐 작년 8월부터 동탄성심병원장을 맡고 있다.

 

대한정형외과학회, 대한관절경학회, 대한줄기세포재생의학회, 국제관절경학회, 국제정형외과학회 등 정형외과 분야 다양한 학회에서도 활발한 학술활동을 벌이고 있다.

 

노 회장은 “어깨 건강을 책임지는 학술활동 및 임상연구를 지원하고, 최고 전문가를 육성하기 위한 교육에 힘쓰겠다”며 “활발한 교류와 연구를 통해 견주관절 부문 의학 발전에 기여할 것"이라고 소감을 말했다.

 

대한견주관절학회는 1993년 창립한 후 어깨, 팔꿈치 관련 질환과 외상 치료의 연구와 발전을 도모하고 있으며, 분과학회로 출발한지 30년 만에 세계적 학술단체로 도약, 작년 3월 열렸던 ’KSES 2023(대한견주관절의학회 춘계 국제학술대회)‘엔 세계 18개국 500여명이 참여, 성황 리에 마무리됐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